국립대전현충원, 2019년 기해년 새해맞이 참배 행사
국립대전현충원, 2019년 기해년 새해맞이 참배 행사
  • 이진규 기자
  • 승인 2019.01.08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새해 6일간 90개 기관 4,018명 참배 -

 

국립대전현충원(원장 권율정)은 2019년 기해년 새해를 맞이하여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충의와 위훈을 기리기 위해 참배행사를 거행하였다.

이번 새해맞이 참배행사는 1월 2일부터 7일까지 6일동안 현충탑에서 거행되었으며, 대전·충남·세종지역 각 공공기관·단체 및 군·경 대표 등 총 90개 기관 4,018명이 참석하여 연초부터 수많은 사람들의 참배 발길이 이어졌다.

1월 2일 육·해·공군참모총장, 한국철도시설공단 등 50개 기관 1,764명을 시작으로 1월 3일에는 국방대학교, 국민권익위원회, 병무청 등 20개 기관 653명, 1월 4일에서 7일까지 국가과학기술연구원, 합동군사대학교, 국토교통부 등 20개 기관 1,601명이 참여했다.

국립대전현충원은 매년 새해 첫날(1.1), 삼일절(3.1), 현충일(6.6), 광복절(8.15) 등 주요 기념일에 참배행사를 거행하며, 그 외에도 연중 수시로 국민 누구나 참배가 가능하다.

권율정 원장은 “기관ㆍ단체 뿐만 아니라 일반국민들까지 수시로 1년 내내 개방된 보훈의 성지 민족의 성역인 현충원에서 호국영령의 충의를 기리며 뜻깊은 한해를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