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시장 “주요 시정 좋은 결과로 상승세 타야”
허태정 시장 “주요 시정 좋은 결과로 상승세 타야”
  • 이진규 기자
  • 승인 2019.10.28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주간업무회의서 지방정부 특색 강화, 신규사업 지원 등 논의

 

허태정 시장은 28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주간업무회의를 열고 요즘 집중된 주요 사업 결과를 성공으로 이끌어 시정을 상승세로 이끌자고 강조했다.

허 시장은 “지금 대전시정은 큰일을 하나씩 만들어가고 성취할 수 있는 중요한 시기를 맞고 있다”며 “규제자유특구 지정,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총회 유치, 혁신도시법 개정, 대전시티즌 운영방식 등 중요 사안이 조만간 결정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이럴 때 성과를 이루는 결과를 내면서 기세를 타고 올라가야 한다”며 “연말까지 집중해서 성과를 확대해 우리시에 좋은 결과를 많이 만들어내자”고 독려했다.

이날 허 시장은 지방자치 강화에 맞게 시정행사의 진행방식 변화를 주문했다.

허 시장은 “지방자치가 강화되면서 각 지역에 맞는 정책 스타일이 두드러지고 있다”며 “지자체는 늘 일상에서 시민과 만나서 문제를 함께 풀어가는 역할을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사업이나 행사를 관련기관이나 용역을 통해 수행하는 방식에서 각 실국이 직접 진행하는 비중을 높여 우리시만의 특색을 강화하자”고 덧붙였다.

아울러 효율성이 떨어지거나 시대에 맞지 않는 사업을 정리하고 시민에게 필요한 신규 사업을 과감하게 지원할 것을 당부했다.

허 시장은 “관행적 사업, 효과가 떨어지는 사업을 내년 사업이 확정되기 전에 빨리 정리할 필요가 있다”며 “행정부시장이 중심이 돼 내년 사업을 전체적으로 점검하라”고 지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