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구, 대전지역 최초 반려동물 놀이터 조성 나서
대덕구, 대전지역 최초 반려동물 놀이터 조성 나서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9.06.12 0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덕구, 한국도로공사 반려동물 놀이터 조성 업무협약 체결
신탄진휴게소 인근 녹지공간에 10월경 문 열어
성숙한 펫티켓 문화 선도 기대

 

대덕구(구청장 박정현)가 대전 지역 최초로 공공 반려동물 놀이터 조성에 나선다.


11일 구에 따르면 오는 10월경 대덕구 신탄진휴게소 인근(대덕구 상서동 377번지 일원) 녹지공간에 약1,000㎡ 규모의 반려동물 놀이터가 문을 연다.

구는 이를 위해 11일 구청 사랑방에서 한국도로공사 대전충남본부(본부장 구정회)와 반려동물 놀이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체결에 따라 구는 올 10월 개장을 목표로 사업비 1억 원을 투입해 신탄진휴게소 내 녹지공간에 반려동물 놀이터 조성에 나서며, 한국도로공사는 반려동물 놀이터 부지제공 및 주차장 조성 등에 적극 협력할 예정이다.

구와 도로공사는 대전지역 최초로 조성되는 반려동물 놀이터인 만큼 주민들이 만족할 수 있는 시설을 구비하고 성숙한 반려 문화조성을 위한 체험 프로그램 등도 개발해 제공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최근 반려동물 가구가 증가하면서 반려동물 놀이터에 대한 수요는 급증했지만 반려인과 일반인의 입장차로 조성 결정 및 부지확정까지 어려움이 많았다”며 “반려동물 놀이터 조성으로 펫티켓(반려동물을 기르는 사람들의 공공예절) 문화 확산에 기여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박정현 구청장은 “반려동물 인구가 늘어나고 있지만 사회적 갈등도 여전히 존재하는 것이 사실”이라며 “이번 기회에 서로를 이해하고 배려하는 공존의 장”으로 활용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