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대학교병원 전임상실험센터 개소식 및 개소기념 심포지엄 성료
충남대학교병원 전임상실험센터 개소식 및 개소기념 심포지엄 성료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9.10.15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물이용 생물안전 3등급 연구시설(ABL-3)

 

충남대학교병원 전임상실험센터(센터장 조은경 교수)는 15일 전임상실험센터와 의생명융합연구센터 대회의실에서 <전임상실험센터 동물이용 생물안전 3등급 연구시설(ABL-3) 개소식 및 개소기념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송민호 병원장, 박용호 의생명연구원장, 조은경 전임상실험센터장, 오덕성 충남대학교 총장, 김화중 의과대학장을 비롯한 병원 및 학교 주요 보직자가 참석한 가운데 테이프 커팅과 ABL-3 연구시설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ABL-3 시설은 연구자와 환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며 고위험병원체 외부유출 차단을 위한 필수 시설로써 이를 기반으로 의생명연구의 활성화와 세계적 수준의 연구성과 창출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개소식에 이어 진행된 ‘개소기념 국제 심포지엄’은 김화중 의과대학장과 박용호 의생명연구원장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조은경 교수(전임상실험센터장), 허강민 교수(약리학교실), 김진만 교수(병리학교실)가 각각 세션 좌장을 맡아, 결핵과 감염병 연구의 대가인 하디 콘펠드 교수(미국, 매사추세츠 의과대학), 어형진 교수(미국, 서던캘리포니아대학) 및 뇌과학 염증분야 연구 대가인 리차드 데인만 교수(미국, 샌디애이고 캘리포니아대학) 등 국내외 전문가들이 모여 감염-염증 분야의 최신 지견을 발표하고 활발한 토론이 이루어졌다.

조은경 센터장은 “기존 동물 시설의 효율적 운영 외에도 ABL-3 연구시설을 갖춤으로써 충남대학교병원 중점 연구 분야의 특화형 인프라 구축이 완료되었다”라고 말했다.

이번 완공된 ABL-3 시설은 향후 인증 절차와 함께 실질적인 운영에 들어가 국가 현안 난치성 감염 제어를 위한 신약 및 백신 개발 가속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