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자원공사, 키르기스스탄과 물 문제 협력 방안 논의
한국수자원공사, 키르기스스탄과 물 문제 협력 방안 논의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9.09.20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한 키르기스스탄 대사 방문해 수력발전 및 용수공급 분야 협력방안 등 논의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이학수)는 9월 18일 오후 2시, 대전시 대덕구 본사에서 주한 키르기스스탄 대사와 물 문제 협력 방안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중앙아시아에 위치한 키르기스스탄은 국토의 대부분이 산악지대로 이루어져 있다.

이 자리에서, 디나라 케멜로바(Dinara Kemelova) 주한 키르기스스탄 대사는 수자원과 에너지 분야에 관심을 표명하며 수력발전 및 용수공급 분야에 대해 한국수자원공사와 협력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주한 키르기스스탄 대사 일행은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 면담 이후 전국의 다목적댐 등 수자원시설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는 ‘물관리종합상황실’과 대청댐을 방문했다.

또한, 한국수자원공사의 케이워터연구원과 키르기스스탄 총리실의 씽크탱크 역할을 맡고 있는 국립전략연구소(NISS)는 연구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향후 양 기관의 협력을 더해갈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