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사회적기업과 함께하는 청소년문화·예술 여행 ‘첫발’
동구, 사회적기업과 함께하는 청소년문화·예술 여행 ‘첫발’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9.08.29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서대전고등학교를 시작으로 12개교 참여…사회적기업의 ‘음악·미술·연극’ 공연 선사

 

대전 동구(구청장 황인호)는 2019년 사회적기업 지역특화사업인 ‘사회적기업과 함께하는 청소년 문화·예술 여행’ 프로그램을 28일 서대전고등학교에서 처음으로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지역 내 음악, 미술, 연극공연으로 특성화된 (예비)사회적기업 3개소와 연계해 지역 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4년째 실시하고 있는 예술 공연으로, 대상학교로부터 큰 호응을 얻어 올해부터는 5개구로 참여 대상을 확대 운영한다.

이에 ▲협동조합뮤즈의 ‘찾아가는 클래식 공연’ ▲ ㈜믹스위즈의 ‘찾아가는 미술관’ ▲작은극장다함 협동조합의 ‘소극장 연극공연 체험’ 프로그램이 총 12개 중·고등학교에서 오는 11월까지 실시된다.

서대전고등학교의 한 학교관계자는 “청소년의 눈높이에 맞는 문화·예술 공연을 감상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며, “자유학년제와 연계해 앞으로 더 많은 학교들이 참여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이번 사업은 지역 내 (예비)사회적기업 간의 협업을 통해 탄생한 동구만의 특색 있는 지역특화사업”이라며, “사회적기업의 인지도 제고와 판로확대의 기회가 되는 동시에, 학업에 지친 청소년들에게 정서적 힐링 시간까지 제공하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가진 사업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