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건축사와 청소년이 함께‘꿈찾기 여행’떠나
유성구, 건축사와 청소년이 함께‘꿈찾기 여행’떠나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9.07.30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로 4회째 건축사회의 재능기부로 운영
마을교육공동체를 활용한 전문성 있는 진로콘텐츠 제공

 

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는 지난 23일과 30일, 2회에 걸쳐 대전건축사회와 함께 진행한 ‘청소년 건축여행’ 프로그램을 인기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올해로 4회째를 맞은 이번 프로그램은 건축사가 중‧고등학생들과 함께 구.충남도청, 테미오래 관사촌, 대전창작센터 및 한국타이어 테크노돔을 일일 투어하며 건축 지식을 전달하고 흥미를 불러일으켜 학생들의 진로선택에 도움을 주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투어에 참여한 한 고등학생은 “대전에 있는 특별한 건축물들을 둘러보며 전문가 설명도 들을 수 있어 좋았다”며, “막연하게 건축학과를 가고 싶었는데 이번 투어를 계기로 건축설계 분야로 진로를 정했다”고 말했다.

한편 유성구는 건축, 스포츠산업, 미디어영상 등 6개 전공을 당일치기 투어로 체험하는 “나Be 진로투어”를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 1월에는 청소년들이 꿈의 날개(나래)를 펼칠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공동체(구ㆍ교육청ㆍ학교ㆍ마을ㆍ대학ㆍ기업)가 함께 으뜸 교육도시 유성을 구현하겠다는 의미를 담은 교육브랜드 “나래이음”을 개발해 다양한 교육사업 추진과 홍보에 적극 활용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