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시장 “대전을 사회적경제 요람으로”
허태정 시장 “대전을 사회적경제 요람으로”
  • 이진규 기자
  • 승인 2019.07.08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주간업무회의서 사회적경제박람회 후속조치 당부

 

허태정 대전시장은 8일 주간업무회의에서 “대전이 전국 사회적경제를 이끄는 중심이 되도록 추진동력을 만들자”고 밝혔다.

허 시장은 “이번 사회적경제박람회가 5만 여 관람객이 찾아오는 대성공을 거뒀다”며 “이는 아직 잘 알지 못하는 시민에게 사회적경제를 알릴 좋은 기회며, 이를 토대로 다양한 후속조치를 이어가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특히 허 시장은 “사회적경제는 지역경제의 한 축이면서 다양한 지역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성장동력임을 널리 알려야 한다”며 “지역혁신추진단 구성, 사회적기금 조성 등 대전을 사회적경제의 요람으로 전국 표준화가 되도록 추진동력을 만들자”고 당부했다.

이어 허 시장은 공직문화 개선을 위한 조직혁신추진단이 규제보다 변화에 초점을 맞출 것을 주문하면서 “불미스런 일로 조직혁신추진단이 운영되고 있는데, 규제를 넘어 조직문화를 변화시키는데 더 많은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며 “장기적으로 공무원조직의 변화를 이끌어가는 통로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