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시장 “민선7기 남은 3년 직원과 함께 도약”
허태정 시장 “민선7기 남은 3년 직원과 함께 도약”
  • 이진규 기자
  • 승인 2019.07.01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취임 2년차 첫 공감누리서 새 행정모델 강조

 

허태정 대전시장은 1일 시청 대강당에서 열린 공감누리(직장교육)에서 취임 2년차를 맞아 직원들과 그간의 소회와 향후 시정방향에 대해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허 시장은 지난 1년 많은 성과를 이뤄준 직원들의 노고에 고개 숙여 감사를 표하고 남은 만선7기 3년의 도약을 위해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허 시장은 “시민의 뜨거운 성원 속에 취임했고, 그 열망을 담아 시정을 펼쳤다”며 “그동안 묵묵히 함께 해주시며 성과를 일궈준 직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전하며 “그럼에도 시민과 더 소통하고, 민의를 더 잘 담아내고, 갈등을 더 적극적으로 해결할 필요성을 느낀 시간이었다. 지자체가 단순히 정책과 재정을 관리하는 기능에서 나아가 더 소통하고, 협업하는 행정모델을 만들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강조했다.

최근 발생한 직원 일탈행위에 대해 “최근의 불미스런 상황을 우리는 깊게 생각해야 한다”며 “단순 실수로 치부할 게 아니라, 시민 눈높이에 맞게, 사회 변화에 맞게 우리도 변해야 함을 절실히 느끼고, 변화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