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구, 대코 맥주페스티벌 성공 개최 위한 업무협약 체결
대덕구, 대코 맥주페스티벌 성공 개최 위한 업무협약 체결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9.06.24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중리동 3개 주민단체와 업무협약

 

대덕구(구청장 박정현)는 22일 중리동행정복지센터에서 오는 7월 5일~6일, 12일~13일 개최되는 대코(Daeco) 맥주페스티벌 성공 개최를 위해 중리동 자생단체협의회·통장협의회, 중리행복거리상가번영회 등 3개 주민단체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대덕구 중리동 중리행복길에서 개최되는 대코(Daeco) 맥주페스티벌을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해 민·관이 함께 힘을 모아 추진하고자 체결됐다.

협약체결에 따라 중리동 3개 주민단체는 행사 개최에 대한 주민 공감대 형성과 참여를 도모하고, 주민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홍보활동을 전개하게 된다.

협약식에 참석한 주민단체 대표들은 “대코(Daeco) 맥주페스티벌은 동네 상권을 살리고 중리동 발전에 크게 도움이 되는 행사로, 우리 주민들은 행사가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구청과 함께 적극 협력해 갈 것”이라고 이구동성으로 말했다.

박정현 구청장은 “대코(Daeco) 맥주페스티벌은 지역화폐 대덕e로움의 초기 사용자 확산과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기획한 행사”라면서, “500m에 이르는 전국 최대 길이의 우산거리 조성, 다양한 볼거리·먹거리가 있는 한여름 밤의 축제가 될 것이며, 주민들과 함께 성공적인 행사로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대코(Daeco) 맥주페스티벌은 오는 7월 5일~6일, 12일~13일 대덕구 중리동 중리행복길에서 개최되며, 행사장에서는 지역화폐 대덕e로움만 사용 가능하고 현금이나 신용카드 결제는 안 된다. 구는 대덕e로움 사용자 편의를 위해 행사장 곳곳에 현장발급 창구를 운영하는 한편, 7월 2일부터 대덕e로움을 사전구매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대코(Daeco)는 대덕경제(Daedeok economy), 대덕공동체(Daedeok Community), 대덕코인(Daedeok coin)이라는 3가지 의미가 함축된 단어이다.

한편, 대전시 자치구 중 최초로 도입하는 지역화폐 대덕e로움은 쓰면 쓸수록 지역경제에 이로운 영향을 주는 지역화폐라는 의미로, 50억원 규모로 발행된다. 환전차익거래(일명 깡) 문제 해소와 가맹점 모집 편의성을 고려해 종이 상품권이 아닌 전자카드 형태로 발행되고, 상시 6%, 출시·명절 등 특판 시 10%의 할인을 받아 구매할 수 있다. 또한 IC카드 단말기를 사용하는 모든 점포에서 사용 가능하지만 대형할인마트·유흥업소 등은 제외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