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공모사업 선정에 따른 다독다독 이동심리상담소 확대 운영
유성구, 공모사업 선정에 따른 다독다독 이동심리상담소 확대 운영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9.06.20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비․지방비 포함 1억 원 확보, 이동심리상담소 확대 운영 지원

 

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는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한 ‘주민생활현장의 공공서비스 연계 강화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지역 주민의 정서 지원을 위한 다독다독 이동심리상담소를 확대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다독다독 이동심리상담소는 임대주택, 영구임대아파트 등 취약계층이 밀집해 있는 진잠동, 노은3동 지역에서 지역주민 대상으로 주 2회 상담전문가의 집단·개별 심리 상담을 실시하는 사업으로, 1인 가구 증가로 외로움과 우울감을 느끼는 지역 주민들을 정서적으로 지지하고자 이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노은3동에서만 운영 중이었던 이동심리상담소를 진잠동 지역까지 확대하여, 진잠동은 진잠건강나눔센터에서 매주 화요일, 금요일 운영하고, 노은3동은 노은3지구 1단지 아파트 내 웰페어(Welfare)센터에서 매주 월요일, 금요일 상담소를 운영한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다독다독 이동심리상담소 운영을 통하여 지역 주민들의 정신건강 증진과 삶의 만족도 제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구민 모두가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유성구는 행안부 공모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1억 원 예산을 확보하여 ▲ 다독다독 이동심리상담소 확대 운영 ▲ 지역문제 발굴 및 해결 방안 마련 위한 다함께 꿈꾸는 마을회의 실시 ▲ 주민의 역량 강화를 지원하기 위한 다함께 꿈꾸는 마을복지학교 운영 등으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