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대 지질환경과학과 출신 CEO 5명 ‘의기투합’ 장학기금 기부
충남대 지질환경과학과 출신 CEO 5명 ‘의기투합’ 장학기금 기부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9.06.03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경식, 민경남, 정용택, 유영철, 임국묵 동문 총 2,500만원 기부
“후배들이 보다 좋은 환경에서 공부하길”

 

“후배들이 보다 좋은 환경에서 공부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5명의 CEO가 의기투합했습니다”

충남대학교 지질환경과학과 출신 CEO 5명이 한날 한시 모교를 찾아 후배들을 위해 장학기금을 기부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오텍컨설턴트(주) 원경식(79학번) 대표, ㈜세종이엔씨 민경남(88학번) 대표, 마인지오(주) 정용택(91학번) 대표, 코탐(주) 유영철(94학번) 대표, ㈜한세지반엔지니어링 임국묵(96학번) 대표가 바로 주인공들이다.

5명의 동문은 6월 3일 오후 2시 30분, 오덕성 총장을 방문해 지질환경과학과 후배들을 위해 써 달라며 장학기금 각각 500만원, 총 2,500만원을 전달했다.

지질환경과학과 79학번부터 96학번까지 대학을 다닌 시기는 달랐지만 5명 모두 전공을 살려 창업에 성공한 것처럼 후배들도 전공에 대한 자부심을 갖고 공부해 의미 있는 결실을 이뤄달라는 마음을 장학기금에 담았다.

원경식 대표는 “충남대학교를 졸업한 것을 항상 자랑스럽게 생각하며 전공을 살려 창업한 우리들처럼, 후배들이 꿈을 키워나가는데 작게나마 도움이 되면 좋겠다”며 “기회가 된다면 인생의 선배로서 후배들에게 진로 설계와 창업과 같이 많은 것을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