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3회 대전시 환경상 수상자 확정
제23회 대전시 환경상 수상자 확정
  • 이진규 기자
  • 승인 2019.05.15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대상 ㈜부강테크, 환경상 이지연 관저중 교사·기후기술전략센터

 

대전시는 14일 중회의실 환경정책위원회(위원장 정윤기 행정부시장)에서 ‘제23회 대전시 환경상심사위원회’를 개최하고 환경대상과 함께 환경상 수상자를 선정했다.

이번 심사에서는 ▲연구·개발부문 ㈜부강테크(대표 정일호), ▲생활·자연환경부문 관저중학교 교사 이지연, ▲홍보·봉사부문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기후기술전략센터(센터장 박민희)를 수상자로 선정했다.

환경대상을 수상한 주식회사 부강테크는 환경관련 업체로 꾸준한 연구개발을 통해 기존 질산화 탈질 기술에 비해 외부 탄소원 없이 페수처리하는 기술인 아나목스(AMX)기술의 국산화 및 상용화에 노력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관저중학교 이지연 교사는 교내 텃밭과 화단 가꾸기를 통해 자연친화적인 교육환경 조성에 노력하고 그린엔젤이라는 환경동아리로 창의적인 체험활동을 전개했으며, 기후기술전략센터는 기후변화 대응의 필요성과 기후기술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 제고를 위해 대전컨벤션센터에서 처음으로 ‘대한민국 기후기술대전’을 개최하고 환경·청정에너지 등 우수 기술들의 성과 홍보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정윤기 행정부시장은 “올해로 23회째를 맞는 대전시 환경상은 지역 환경보호의 중요성과 실천의지를 널리 확산시키고 헌신적으로 공헌한 시민‧단체를 발굴해 소통을 지향하는 대전시의 환경정책 발전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밝혔다.

대전시 환경상은 지난 4월 3일부터 4월 30일까지 개인·기관·단체를 대상으로 생활․자연환경, 연구․개발, 홍보․봉사 등 3개 부문을 공모했으며, 환경상 수상자는 오는 6월 5일 개최되는 환경의 날 기념식장에서 시상식을 갖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