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M 파티부터 0시포차까지’ 대전 토토즐 페스티벌 열린다
‘EDM 파티부터 0시포차까지’ 대전 토토즐 페스티벌 열린다
  • 이진규 기자
  • 승인 2019.05.02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5일까지 매주 토요일 스카이로드·중앙시장 일원서
4일 개막식, 박명수 DJ공연… 월1회 이상 박나래 등 출연

 

대전시는 오는 4일부터 10월 5일까지 매주 토요일 스카이로드와 중앙시장 일원에서 ‘대전 토토즐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대전 방문의 해를 맞아 신규로 기획한 대전 토토즐 페스티벌은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야간축제로, 대표 프로그램은 ‘EDM 파티’와 ‘0시포차’다.

스카이로드 밑 개방공간에서 천장 대형 스크린을 배경으로 음악에 맞추어 춤을 추는 ‘EDM파티’는 오후 8시, 9시, 10시 3회 진행되며 월 1회 이상 박명수, 박나래 등 인기 DJ가 출연한다.

중앙시장 일원에서 오후 6시부터 11시까지 진행되는 0시포차는 인근상인과 청년단체 등이 판매하는 다양한 종류와 가격대의 먹거리를 목척교 야경과 분수와 함께 즐길 수 있다.

이외에도 소상공인 등이 참여하는 프리마켓을 비롯해 축제장 곳곳에는 이목을 집중시키는 다양한 길거리 퍼포먼스가 수시로 진행된다.

토토즐 페스티벌 축제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이벤트 코인인 ‘夜폐’도 도입된다. 0시포차, 프리마켓, 중앙시장 및 은행동 가맹점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夜폐’는 은행교에 위치한 교환소에서 20%할인된 금액으로 구매 가능하다.

4일 토토즐 페스티벌 개막식은 오후 7시부터 스카이로드에서 열리며 화려한 개막 퍼포먼스와 함께 개그맨 박명수의 DJ 공연이 진행된다.

대전시는 앞으로 토토즐 페스티벌에 대한 시민과 여행객의 반응을 본 뒤 매주 꾸준히 보완 및 개선해 대전의 대표 여행 콘텐츠로 만들어갈 계획이다.

허태정 시장은 “토토즐 페스티벌은 대전 방문의 해를 맞아 새롭게 선보이는 야간여행콘텐츠”라며 “시민들과 여행객들이 신나게 즐길 수 있도록 준비해 입소문을 내고 이를 통해 중앙시장과 스카이로드를 전국적인 여행명소로 만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원활한 축제 진행과 안전을 위해 토요일 오후 2시부터 일요일 오전 2시까지 목척교(제일은행)-중교 구간과 IBK신용정보-중교 구간에 차량 진입이 통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