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강력한 체납액 징수로‘지방재정 확보’나서
서구, 강력한 체납액 징수로‘지방재정 확보’나서
  • 김민정 기자
  • 승인 2019.04.0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역별 체납액 징수팀 구성,‘상반기 체납액 일제정리 기간’운영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체납액을 줄이고 안정적인 지방재정 확보를 위하여 이달부터 오는 6월 말까지 ‘지방세․세외수입 체납액 일제정리기간’ 운영하여 강도 높은 체납액 징수에 총력을 기울인다.

구는 먼저 3백만 원 이상 고액 체납자에 대하여 6급 이상 팀장을 중심으로 권역별 체납액 징수팀을 구성, 지난 3월 체납 사유 및 재산 상황 등 실태조사를 마쳤다.

이달부터는 징수팀과 체납자를 일대일로 매치, 현장을 방문해 납부 독려하는 등 고액 체납자를 집중 관리하여, 채권 확보를 위한 공매 등 과감한 체납처분시행 징수의 극대화를 꾀할 방침이다.

또한, 약 54%를 차지하고 있는 자동차 관련 체납액 최소화를 위해 자동인식영치 전담 차량 2대 및 구ㆍ동 합동 9개 팀 34명의 영치반을 편성하여, 주간은 물론 새벽 야간 등에도 번호판 영치 활동을 하여 체납액 정리에 행정력을 집중할 예정이다.

더불어, 저소득층이나 장기 투병과 재해 등으로 생계가 곤란한 체납자는 재산 압류나 신용불량 등록 등 체납처분을 보류하고, 일시납부가 어려운 경우에는 분할 납부 유도 등을 통해 서민 생활에 어려움이 생기지 않도록 맞춤형 징수활동도 병행하여 납세자를 적극 지원한다.

구 관계자는 “부과된 세금은 반드시 내야 한다는 납세 의식을 고취하기 위하여 체납액 정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지방세 및 세외수입은 우리 지역 발전을 위하여 소중하게 사용되고 있는 만큼 성실히 납세의무를 다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